광고
자치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고양시,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콘텐츠진흥원 주관 ‘ IP융복합 콘텐츠 클러스터 조성 지원사업’ 공모 최종 선정
고양시의 우수한 입지여건을 장점으로 선정
 
이동석 기사입력 :  2021/03/03 [14:37]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고양시(시장 이재준)가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콘텐츠진흥원이 주관한 ‘IP융복합 콘텐츠 클러스터 조성 지원사업’ 공모에 최종 선정됐다.

 

정부의 이번 고양시 선정은 우선 부지조성의 수월성과 광역 접근성의 우수성이 핵심 선정배경으로 특히 △미래 콘텐츠산업의 중심지 내 위치 △융·복합 미래자원 풍부 △융·복합이 가능한 풍부한 기업 인프라 등 고양시의 우수한 입지여건을 장점으로 꼽았다고 전해졌다.

 

▲ 사진=고양시청  ©



이번 공모 선정으로 고양시는 국비 109억8천만 원을 지원받아 IP융복합 콘텐츠 클러스터를 킨텍스 2단계 지원부지에 2024년까지 조성한 뒤 운영하게 된다.

 

‘콘텐츠 IP(Intellectual Property, 지식재산)’란 다양한 장르와 산업으로 확장 가능성이 높은 원천 콘텐츠를 말한다. 최근 출판, 영화, 드라마, 웹툰, 게임 등 하나의 콘텐츠가 다양한 산업과의 결합을 통해 기존에 경험하지 못했던 새로운 가치를 창출하는 등 그 중요성이 커지고 있다.

 

‘IP융복합 콘텐츠 클러스터 조성 지원사업’은, 국내외 다양한  IP를 바탕으로 콘텐츠 창작·제작, 유통·사업화, 체험·소비의 융복합 생태계를 구축해 고부가가치 시장을 창출하는 혁신 공간을 조성하는 사업이다.

 

IP융복합 콘텐츠 클러스터가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이끌 콘텐츠산업의 핵심 성장 동력으로 주목받으면서 전국 지자체의 높은 관심을 받아 왔다.

 

올해 처음 진행된 이번 공모는 광역 및 기초자치단체가 공동으로 참여하는 조건으로 전국에서 1개소를 선정했으며, 고양시는 경기도, 고양지식정보산업진흥원, 경기콘텐츠진흥원과 컨소시엄을 구성해 참여했다. 

 

이번 공모 선정으로 고양시는 킨텍스 2단계 지원부지(일산서구 대화동 2705번지, 대지면적 5,369.8㎡)에 클러스터를 조성해, 방송․영상, 웹툰, 출판, K-팝 콘텐츠를 중심으로 ICT, 교육, 마이스, 바이오·헬스 등과 융·복합한 콘텐츠를 전 세계로 확산시킬 계획이다.

 

▲ 위치도  ©



사업대상지는 GTX 등 교통 접근성이 뛰어나며 주변에 100만 평 규모로 일산테크노밸리, 킨텍스 제3전시장, CJ라이브시티, 방송영상밸리, 장항공공주택지구가 2024년까지 조성된다.

 

이러한 풍부한 주변 인프라와 연계될 경우, 고양시의 IP융복합 콘텐츠 클러스터는 R&D, 유통, 소비, 체험, 전시, 관광, 주거 등이 복합적으로 이뤄지는 메가 콘텐츠 허브로서 큰 시너지 효과를 낼 것으로 기대된다. 

 

이재준 고양시장은 “고양시가 미래 핵심 먹거리 산업인 콘텐츠산업의 혁신공간을 유치하게 됐다.”며,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이끌 핵심 성장동력이자 K-콘텐츠의 성지로 육성하여 일자리의 도시, 첨단 자족도시를 완성하겠다.”고 밝혔다. 

 

고양시는 2028년까지 일자리 창출 1,406개, IP발굴·협업 지원 600건, 해외 수출계약 3억 달러를 목표로 우수 콘텐츠 확보, IP프로그램 운영, 전문가 확보, 해외진출 지원, 산학연계 등 지속가능한 클러스터 운영체계를 구축하여, 혁신적 문화콘텐츠 도시를 조성해 나갈 계획이다.고양=이동석기자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Goyang City, “IP Convergence Contents Cluster Support Project”Final selection of competition


-Selected as the only city in Goyang in the country
-Received KRW 10.98 billion in government funding to create a content cluster
 
Goyang-si (mayor Jae-jun Lee) was finally selected for the “IP Convergence Content Cluster Support Project” hosted by the Ministry of Culture, Sports and Tourism and the Korea Creative Content Agency.

 

The government's selection of Goyang City is primarily based on excellence in site creation and excellent accessibility to a wide area.In particular, △Location in the center of the future content industry △Abundance of future resources for convergence and convergence △Excellent corporate infrastructure that allows for convergence and convergence.

 

It is said that the location conditions were cited as an advantage.

 

With the selection of this contest, Goyang City will receive government funding of 10.98 billion won and establish an IP convergence content cluster at the KINTEX Phase 2 support site by 2024 and then operate it.

 

“Contents IP (Intellectual Property, Intellectual Property)” refers to source content with high potential to expand to various genres and industries.

 

Recently, the importance of a single content such as publishing, movies, dramas, webtoons, and games is increasing by combining with various industries to create new values ​​that have not been experienced before.

 

The'IP Convergence Content Cluster Support Project' is a project to create an innovative space that creates a high value-added market by building a convergence ecosystem of content creation, production, distribution, commercialization, experience, and consumption based on various IPs at home and abroad.

 

The IP convergence content cluster has been attracting high attention from local governments nationwide as it has attracted attention as a key growth engine of the content industry that will lead the era of the 4th industrial revolution.

 

For the first time this year, this contest was selected as a condition for joint participation by metropolitan and basic local governments, and Goyang City formed a consortium with Gyeonggi Province, Goyang Knowledge and Information Industry Promotion Agency, and Gyeonggi Contents Agency to participate.

 

With the selection of this contest, Goyang City created a cluster at the KINTEX 2nd stage support site (2705 Daehwa-dong, Ilsan Seo-gu, land area 5,369.8㎡), focusing on broadcasting, video, webtoon, publishing, and K-pop contents.

 

· It is planning to spread content that is fused and mixed with health, etc. to the world.

 

The project target area is excellent in traffic access such as GTX, and the Ilsan Techno Valley, Kintex 3rd Exhibition Center, CJ Live City, Broadcasting Video Valley, and Janghang Public Housing District will be created by 2024 with a scale of 1 million pyeong.

 

When linked with such abundant surrounding infrastructure, Goyang City's IP Convergence Content Cluster is expected to create a great synergy effect as a mega content hub where R&D, distribution, consumption, experience, exhibition, tourism, and housing are complex.

 

Lee Jae-joon, Mayor of Goyang, said, “Goyang City will attract an innovative space for the content industry, the key food industry in the future.” “By fostering it as a key growth engine that will lead the era of the 4th Industrial Revolution and a sacred place for K-contents, a city of jobs, high-tech self-sufficiency I will complete the city.”

 

Goyang City has a sustainable cluster operating system such as 1,406 job creations by 2028, 600 IP discovery/collaboration support, securing excellent content, IP program operation, securing experts, overseas expansion support, industry-academia cooperation, etc. with a goal of 300 million dollars in overseas export contracts.

 

By building an innovative cultural content city, Goyang = Reporter Dongseok Le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고양 브레이크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고양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