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전국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원당농협, 전국 농협 최초로 대한민국 커뮤니케이션 대상 2관왕
‘원당농협50년사’원당농협 소식’수상
 
이동석 기사입력 :  2020/12/11 [12:26]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전국 농협 최초로 원당농협(조합장 강효희)이 올해 대한민국 커뮤니케이션 대상에서 2관왕의 영예를 안았다.

 

원당농협이 발행한 원당농협 50년사사사(社史) 부문에서 우수 社史대상, ‘원당농협 소식은 인쇄사보 사내보 부문에서 편집대상을 각각 수상했다.

 

 

올해로 30회를 맞는 '대한민국 커뮤니케이션 대상'은 한국사보협회가 주관하고 문화체육관광부, 고용노동부, 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New York Festivals 등 국내외 정부 기관과 단체들이 후원하는 홍보 분야에서 최고 권위를 인정받는 대표적인 행사다.

 

▲ 사진제공=원당동협  ©



매년 국가기관, 기업, 단체 등의 커뮤니케이션과 관련한 우수 창작물을 선정해 시상하며 원당농협은 올해 전국 농협에서는 최초로 두 개 부문에서 수상을 해 2관왕이 됐다.

 

발행인 강효희 조합장은 벼 한 가마로 시작한 50년 농민의 역사를 생생하게 기록한 원당농협50년사는 로컬전성시대에 역사의 기록을 넘어 새로운 미래를 상상하는 변곡점이 되었고 원당농협 소식은 농민과 소통한 전국 최초의 40년 역사를 자랑하는 소식지답게 전국 농협의 모델이 되었고 농협 최초로 대한민국 커뮤니케이션 대상 2관왕의 영예를 안게 되었다항상 선구자적이고 혁신적인 자세로 농업과 농민의 가치를 생각하는 원당농협의 젊은 정신이 만든 결실이라고 전했다.

 

이번 대한민국 커뮤니케이션 대상에서 우수 사사社史대상을 수상한 원당농협 50년사는 농촌의 고리채를 근절시킨 벼 한 가마의 기적이 만들어낸 반세기 농민의 신화다. 원당농협이 창립 50년을 맞아 원당지역 로컬 50년 역사를 인터뷰와 사진, 자료와 통계를 바탕으로 재구성해 생생하고 진중하게 기록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원당농협은 50년 역사를 되돌아보며 ‘50년 반세기 원당농협의 보물 1[조합원님]으로 지정하고 감사와 존경의 마음을 새롭게 다지는 원년으로 삼기도 했다.

 

대한민국이 근대산업국가로 막 진입한 1차 산업 중심시대인 1969년 탄생한 원당농협이 4차 산업혁명시대인 21세기를 통과하면서 기록한 원당농협 50년사 는 과거를 기록하고 새로운 미래를 준비하는 역사적 터닝포인트가 되기도 했다.

 

특히 원당농협 사람들 10인에게 듣는 원당농협 50년 역사 인터뷰그 때 그 시절의 기억과 증언을 인터뷰로 진행해 역사서가 갖는 기록성에 구술 인터뷰의 재미를 더해준 백미로 평가받았다.

 

개개인이 경험한 역사적 사건과 사실에 읽는 재미를 더해줬고 생생하고 진솔한 이야기를 통해 기록의 진정성이 확인됐다. 인터뷰를 통해 새롭게 알게 된 사건과 사실들은 다시 주목받았고 개인 인터뷰가 아니었다면 기록되지 못하고 사라졌을 중요한 이야기들이 남겨졌다.

 

, 현직 조합장과 원로청년회장, 이동조합 서기 출신 조합원, 장기근속 명예퇴직 직원, 작목회 회장 등 다양한 사람들이 인터뷰이로 참여해 옛 자료와 사진, 사건들을 찾아내고 정리했다.

 

편집대상을 수상한 원당농협 소식은 전국 최초로 발행된 농민과 소통한 40년 역사의 소식지다.

 

전국 농협 최초로 198071일 발행된 원당농협 소식을 모델로 전국의 농협들이 소식지를 발간하기 시작했다는 사실은 원당농협의 자랑이기도 한다.

 

원당농협은 농민의 생업현장에서 동고동락한 농협의 역할과 책임은 농민과의 소통에서 시작한 관계의 역사였다고 보고 있다.

 

  ©



특히 40년 전에 이미 소통을 혁신의 기회로 삼았고 그 결과는 항상 농민들에게 더 좋은 정보를 알리고, 나누고, 공유해 함께 발전하고 함께 성장하는 참여의 주체이자 중심으로 인식했다는 사실이다.

 

원당농협 소식지는 시대에 따라 변화와 혁신을 거듭하며 오픈 투명경영의 가치를 오롯이 담아냈다.

 

식지를 통해 상세하게 보고되는 편지 형식의 조합장 경영보고과 경영지표 등 농협과 조합원의 소식을 시원하게 보여주는 테마식 편집배열과 현장 취재기사는 정보의 과다생산시대에 꼭 필요한 생동감 있는 정보의 가치를 전달한 우수한 편집으로 인정받았다.

 

전통적인 농협의 이미지를 혁신의 주제로 삼고 농협이 추구하고 지향하는 핵심가치와 미래과제를 일러스트로 디자인한 표지는 읽는 편안함과 재미를 더해주고 있다.

 

주요사업현황, 이사회, 총회 개최현황, 새로운 조합원 소개, 농협의 주요 사업과 뉴스, 농사정보, 로컬푸드직매장에 출하하는 조합원의 농장을 찾아가 농업인으로 살아가는 이야기를 듣는 <조합원 생생인터뷰>, 조합원들이 사는 전통 마을을 방문해 마을의 역사와 문화, 현재를 조명해보는 <조합원이 사는 마을이야기>, 지역주민과 로컬현장을 지키는 농협직원들의 현장 목소리를 담은 <지점이야기> 등 로컬의 다채롭고 생생한 이야기를 담아낸 기획과 편집은 인풋과 아웃풋을 이끌어낸 편집이었다는 평가를 받았다.

 

원당농협은 전국 농협 최초로 40년 전 원당농협 소식지발행, 전국 농협 최초로 두부가공공장 설립, 전국 최초로 두부조합공동사업법인을 설립해 대한민국 전통두부를 유럽에 수출, 전국 농협 최초로 대한민국커뮤니케이션 대상 2관왕 수상 등 최초의 역사를 기록하는 대한민국 대표 농협의 당당한 면모를 보여주고 있다.

 

 

강효희 조합장은 아무도 가보지 않은 길, 한 번도 들어보지 못한 이야기를 세상에 전하는 부지런함을 원당농협의 청년정신이라고 전했다.고양=이동석기자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Wondang Nonghyup, the first nonghyup nationwideKorea Commun

ication Awards 2 AwardsWon'Wondang Nonghyup 50 Years' Wondang Nonghyup News' Wondang Nonghyup (Chairman Kang Hyo-hee) was the first nonghyup nationwide to receive the honor of two crowns at this year's Korea Communication Awards.Wondang Nonghyup's 50 Year History of Wondang Nonghyup was awarded the'Excellent Company Award' in the private sector, and'Wondang Nonghyup News' received the'Editing Grand Prize' in the in-house report of the printed newsletter. The'Korea Communication Awards', which marks its 30th anniversary this year, is hosted by the Korea Newsletter Association and recognized the highest authority in the field of public relations sponsored by domestic and foreign government agencies and organizations such as the Ministry of Culture, Sports and Tourism, the Ministry of Employment and Labor, the National Assembly's Culture, Sports and Tourism Committee, and New York Festivals. It is a representative event to receive.Each year, excellent creations related to communication with national organizations, companies, and organizations are selected and awarded, and Wondang Nonghyup became the first to win two awards in two categories at the National Agricultural Cooperatives this year. Publisher Kang Hyo-hee, president of the association, said, “The 50-year history of Wondang Nonghyup, which vividly records the 50-year history of farmers, which started with a single kiln of rice, became an inflection point for imagining a new future beyond the record of history in the local heyday. As the nation's first newsletter with a 40-year history of communication, it became the model of the National Agricultural Cooperatives, and was the first to be awarded the honor of two Korea Communication Awards. “Wondang Nonghyup, which always considers the values ​​of agriculture and farmers with a pioneering and innovative attitude. It is the fruit of the youthful spirit of the company.” “Wondang Nonghyup 50 Years of History”, which won the Grand Prize of the Best Sasa Company at the Korea Communication Awards, is a myth of farmers for half a century created by the “miracle of a rice kilns” that eradicated Gorichae in rural areas. Wondang Nonghyup celebrated its 50th anniversary, and it was evaluated that the local 50-year history of Wondang was reconstructed based on interviews, photos, data and statistics, and recorded vividly and seriously. Looking back on its 50-year history, Wondang Nonghyup designated'the 1st treasure of Wondang Nonghyup for 50 years and a half century' as the [Cooperative Member], and made it the first year to reinforce the heart of gratitude and respect. Wondang Nonghyup, which was born in 1969, the first industrial-oriented era when Korea just entered a modern industrial country, passed the 21st century, the era of the 4th industrial revolution, and recorded 50 Years of Wondang Nonghyuprecords the past and prepares a new future. It has also become a historical turning point.In particular,'The 50 Years of Wondang Nonghyup's History Interview from 10 people of Wondang Nonghyup' was evaluated as'a highlight of the history that added the fun of oral interviews to recordability' by conducting'memory and testimony of those days' as an interview.It added the fun of reading to the historical events and facts experienced by each individual, and the authenticity of the record was confirmed through vivid and honest stories. Events and facts that were newly discovered through the interview received attention again, and important stories that would have disappeared without being recorded were left. Various people, including former and incumbent union presidents and senior youth presidents, former members of the mobile union clerk, long-term retired employees, and the chairman of the job club, participated in interviews to find and organize old materials, photos, and incidents. Wondang Nonghyup News, which won the editorial grand prize, is a newsletter of 40 years of communication with farmers, first published in the country. It is also the pride of Wondang Nonghyup that the nation's nonghyups started publishing newsletters based on the'Wondang Nonghyup News' issued on July 1, 1980 for the first time in the country.The Wondang Nonghyup believes that the role and responsibility of the Agricultural Cooperatives, which have fallen together in the field of farmers' livelihoods, is "the history of relations" that began with communication with farmers. In particular, 40 years ago, communication was already taken as an opportunity for innovation, and the result is that it was recognized as the subject and center of participation that ‘grows together’ and ‘grows together’ by always promoting, sharing, and sharing better information with farmers. The Wondang Nonghyup Newsletter has repeatedly “change and innovation” according to the times, and it contains the “value of open and transparent management”. Thematic editorial arrangement and on-site reporter that clearly shows the news of the NACF and its members, such as the management report and management indicators in the form of letters that are reported in detail through the newsletter, are excellent editing that delivers the value of vital information necessary in the era of information overproduction. Was recognized as. The cover, which uses the traditional image of Nonghyup as the subject of innovation, and the “Core Values ​​and Future Tasks,” which the Nonghyup pursues and aims for, is designed as an illustration adds comfort and fun to reading. Major business status, board of directors, general meeting holding status, introduction of new members, major business and news of Nonghyup, farming information, <Live Interview of Union Members>, where members live as a farmer by visiting the farms of members shipping to local food stores. A plan that contains diverse and vivid local stories, such as <The Story of the Village where the Union Members Live> by visiting a traditional village to illuminate the village's history, culture, and the present, and <The Story of the Branch>, which contains the voices of local residents and agricultural cooperative employees who protect the local field. Over-editing was evaluated as being an edit that led to inputs and outputs. Wondang Nonghyup is the first nonghyup nationwide to publish'Wondang Nonghyup Newsletter' 40 years ago, establishes the nation's first tofu processing factory, and establishes the nation's first'tofu association joint business corporation' to export Korean traditional tofu to Europe. It shows the dignified side of Korea's representative nonghyup, which records the first history of two crowns.Chairman Kang Hyo-hee said, “The diligence of telling the world a road that no one has been to and stories that no one has ever heard is the “youth spirit of Wondang Nonghyup= Reporter Lee Dong-seok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고양 브레이크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