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자치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고양시, ‘2020 공공문장 바로쓰기 자치단체 대상’ 수상
 
이동석 기사입력 :  2020/12/02 [14:55]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고양시(시장 이재준)는 ‘2020 공공문장 바로쓰기 자치단체 대상’의 교육부문 대상 수상자로 선정돼 지난 1일 시상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사)우리글진흥원(원장 손수호)에서 선정하는 ‘공공문장 바로쓰기 자치단체 대상’은 일선 행정에서 바르고 쉬운 공공문장을 사용한 자치단체에 수여하는 상으로 지난 2013년 시작됐다.

 

▲ 사진제공=고양시  ©



고양시는 공직자의 국어능력 향상, 공공문장을 바로잡기 위한 교육에 힘쓰는 노력을 인정받아 올해 ‘공공문장 바로쓰기 자치단체 대상’ 교육 부문의 대상 수상자로 결정됐다.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찾아가는 시상식’으로 축소해 고양시청에서 진행된 시상식에는 이재준 고양시장을 비롯해, 김광시 (사)우리글진흥원 이사장 등 소수의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조촐하게 진행됐다.

 

이재준 고양시장은 “시민이 이해하기 쉬운 공공언어로 소통하는 것이 시민을 위한 행정의 첫걸음이다. 앞으로도 쉽고 바른 공공문장 쓰기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고양=이동석기자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Goyang City, awarded the '2020 Public Sentence Direct Writing Local Government Grand Prize'
Goyang City (Mayor Jae-joon Lee) announced that it was selected as the grand prize winner in the education sector of the '2020 Public Sentence Direct Writing Local Government Awards' and held an awards ceremony on the 1st. Selected by the Woori Article Promotion Agency (Director Suho Son), the “Grand Prize for Directly Writing Public Sentences,” started in 2013 as an award awarded to local governments who used correct and easy public sentences in front-line administration. Goyang City was recognized as the grand prize winner in the education category of the “Public Sentence Right-Write Local Government Awards” in recognition of its efforts to educate public officials to improve their Korean language skills and correct public sentences. Considering the Corona 19 situation, the awards ceremony held at Goyang City Hall was reduced to a “visiting awards ceremony,” and a small number of officials, including Mayor Lee Jae-jun, Goyang Mayor, and Kim Gwang-si, the chairman of the Woori Writing Agency, attended the ceremony quietly. Goyang Mayor Lee Jae-jun said, “Communicating in a public language that is easy for citizens to understand is the first step in administration for citizens. In the future, I will try to write an easy and correct public sentence.” Goyang = Reporter Lee Dong-seok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고양 브레이크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고양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