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자치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고양시, 적극행정으로 40억 개발부담금을 173일 앞당겨 조기 환수 완료
 
이동석 기사입력 :  2020/10/22 [14:52]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고양시(시장 이재준)는 탄현동 에듀포레 푸르지오 일단의 주택지 조성사업에 대한 40억 원의 개발부담금을 조기 환수 완료했다고 22일 밝혔다.

 

시는 하반기 개발부담금 부과대상 사업 중 최대 규모의 대상 사업지인 에듀포레에 대한 성공적 환수를 위해 지난 9월 사업시행사와 간담회를 개최하고 업무협약을 체결하는 등 적극 행정을 추진했다.

 

그 결과 납부 기한을 173일이나 앞당겨 개발부담금 40억 원 전액을 조기 환수하는 데 성공한 것이다.

 

이로써 4회 추가경정 예산을 통해 증액한 2020년 세입목표액을 모두 조기에 달성하는 성과를 거두게 됐다.

 

이재준 고양시장은 “부동산 개발로 생겨난 불로 소득금을 조기 환수해 108만 고양시민을 위한 시정에 알차게 사용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시는, 지난 8월 31일 이재철 제1부시장 주재 하에 ‘체납해소를 위한 징수대책 보고회’를 갖는 등 현년도 이월체납을 낮추기 위해 노력해왔다.

 

특히 하반기 개발부담금 대상 사업의 경우, 10월에 부과 고지되더라도 납부기한이 6개월이어서 2021년으로 넘어가는 관계로 이월체납이 발생해 그동안 문제가 돼왔다. 고양=이동석기자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Goyang City, 173 days ahead of 4 billion development charge through active administration
Early redemption completed

Goyang City (Mayor Jae-joon Lee) announced on the 22nd that it has completed early redemption of a development charge of 4 billion won for the housing site development project of the Eduforet Prugio in Tanhyeon-dong.

In the second half of the year, the city held a meeting with the project implementer in September and signed a business agreement in order to successfully redeem EduFore, the largest project site among projects subject to development charges. As a result, the payment deadline was 173 days earlier, and it succeeded in recovering the entire development fee of 4 billion won early.

This resulted in early achievement of all the 2020 revenue targets, which were increased through the four additional budgets.

Goyang Mayor Lee Jae-joon said, "We will recover the unearned income from the development of real estate early and use it in the municipal administration for 1.08 million Goyang citizens."

On the other hand, the city has been making efforts to reduce overdue payments in the current fiscal year by holding a “Report on Collection Measures for Delinquent Payments” on August 31, presided over by First Vice Mayor Lee Jae-cheol. In particular, in the case of projects subject to development contributions in the second half of the year, the payment deadline is 6 months, even if the imposition is notified in October, and it has been a problem due to overdue payments, as it passes by 2021. Goyang = Reporter Lee Dong-seok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고양 브레이크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