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자치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고양시, 문화체육관광부 ‘관광특구 활성화 지원사업’최종 선정
 
이동석 기사입력 :  2020/10/12 [13:0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고양시(시장 이재준)는 문화체육관광부가 주관하는 ‘관광특구 활성화 지원사업’에 최종 선정됐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사업 선정으로 고양시는 2021년부터 22년까지 2년간 총 9억 원의 사업비(국비 4억5천만 원, 시비 4억5천만 원)를 확보했다.

 

▲ 고양시청     ©

 

이번 공모사업은 서울과 제주도를 제외한 26개 관광특구를 대상으로 지난 6월 진행됐으며, 1차 서류심사와 2차 PT발표평가를 거쳐 ‘고양 관광특구’가 최종 선정됐다.

 

고양시를 포함해 최종 선정된 5개의 사업지는 사업비 중 국비 50%를 지원받게 된다.  

 

문화체육관광부의 ‘관광특구 활성화 지원사업’은 매력있는 관광콘텐츠를 개발·육성하고 관광 편의 기반을 확대해 국내외 관광객 유치를 촉진하고 국제적인 관광거점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이다.


참신성 및 적절성, 사업효과성 및 실현가능성, 관광 수용태세 개선노력 지속가능성 및 개발잠재력, 지역사회 연계성 및 사업 추진의지, 특구활성화를 위한 노력 등을 기준으로 평가해 최종 선정지를 결정했다.

 

고양시는 ‘고양 관광특구 뻔뻔 한류 플러스’를 컨셉으로, 고양시만의 인프라를 활용해 한류 문화를 덧입힌 관광특구를 조성한다는 기획으로 높은 점수를 받았다.

 

주요 사업으로 ▲관광특구 스토리 기초 조사를 통한 한류 테마 발굴 ▲관광정보센터 내 디지털맵 구축으로 발굴된 스토리 구현 ▲한류 관광을 선도해 갈 청년인재 양성으로 지속가능한 프로그램 운영 ▲관광정보센터에서 라페스타, 웨스턴돔, 호수공원으로 이어지는 ‘빛의 거리’ 조성 등이 계획되어 있다. 

 

시 관계자는 “이번 사업을 통해 고양시만의 특별한 관광특구를 조성함으로써 국내외 관광객이 찾는 관광명소를 개발하고,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적합한 지역경제 활성화의 기반을 마련할 수 있으리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고양시 관광특구’는 경기도가 2015년 8월, 킨텍스~원마운트~호수공원~라페스타와 웨스턴돔 주변 일대를 중심으로 약 3.94㎢ 범위를 지정했다.고양=이동석기자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영문기사입니다.


Goyang City, Ministry of Culture, Sports and Tourism'Support Project for Activation of Special Tourism Zones'Final selection

 

Goyang City (Mayor Jae-jun Lee) announced on the 12th that it was selected as a “special tourism zone activation support project” organized by the Ministry of Culture, Sports and Tourism.

 

With this project selection, Goyang City secured a total project cost of 900 million won (450 million won for government and 450 million won for municipal expenses) for two years from 2021 to 22.

 

This contest was conducted in 26 special tourist zones excluding Seoul and Jeju Island in June, and the'Goyang Special Tourist Zone' was finally selected after the first document review and the second PT presentation evaluation.

 

The five project sites selected, including Goyang City, will receive 50% of the government expenses of the project expenses.

 

The Ministry of Culture, Sports and Tourism's “Special Tourism Zone Revitalization Support Project” is a project that promotes the attraction of domestic and foreign tourists by developing and nurturing attractive tourism contents and expanding the basis for tourism convenience, and helping to grow into an international tourism base.


The final selection was decided on the basis of novelty and appropriateness, business effectiveness and feasibility, efforts to improve tourism acceptance posture, sustainability and development potential, local community connection and willingness to promote the project, and efforts to revitalize special zones.

 

Goyang City received a high score for its plan to create a special tourism zone with Hallyu culture, using Goyang City's own infrastructure, with the concept of “Goyang Special Tourism Zone Shameless Hallyu Plus”.

 

Main projects ▲ Discovering Hallyu themes through basic investigation of stories in special tourism zones ▲ Realizing the stories discovered by building digital maps in the tourist information center ▲ Operating sustainable programs by nurturing young talents who will lead Hallyu tourism ▲ Lafesta and Western Dome at the tourist information center , And the creation of a'street of light' leading to the lake park is planned.

 

A city official said, “Through this project, Goyang City's unique special tourist zone will be created, thereby developing tourist attractions that are visited by domestic and foreign tourists and laying the foundation for revitalizing the local economy suitable for the post-corona era.”

 

On the other hand, for the “Goyang Special Tourism Zone,” Gyeonggi-do designated a range of about 3.94 km2 around KINTEX – One Mount – Lake Park – La Festa and Western Dome in August 2015.

Goyang = Reporter Lee Dong-seok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고양 브레이크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고양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