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자치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고양시, 학교 치유텃밭 교육으로 학생들에게 큰 호응 얻어
 
이동석 기사입력 :  2020/10/05 [16:31]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고양시(시장 이재준)는 올해 6월부터 관내 6개 초·중학교에서 실시하는 치유텃밭 교육이 학생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고 5일 밝혔다.

 

고양시농업기술센터는 올해부터 학교 치유텃밭 조성 및 운영사업을 경기도농업기술원과 협력해 학생들에게 몸과 마음을 치유할 수 있는 공간을 마련하고 있다.

 

▲ 사진제공=고양시  ©

 

치유농업 강사 파견뿐만 아니라 텃밭조성 재료와 교육물품을 지원해 농업의 치유기능을 접목한 텃밭교육을 아람초등학교 등 6개교에서 각 13회 내외로 실시하고 있다.

 

코로나19로 인해 등교 시기가 늦어지면서 치유농업 강사들이 학교 노지 텃밭에 감자, 잎채소 등을 식재하고 관리하여 텃밭교육을 할 수 있도록 조성해놓고 있다.

 

학생들에게 지렁이를 통한 유기순환농사, 난황유 제작 및 시비를 통한 친환경 농사법, 호미, 네기 등 농기구 사용법 등 생태교육과, 현장에서 잎채소 수확물을 이용한 샐러드 만들기, 직접 캔 감자를 이용한 피자만들기 등 다양한 요리활동과 연계해 텃밭교육을 진행하고 있다.

 

▲ 사진제공=고양시  ©

 

치유텃밭 교육에 참여한 학생들은 “징그럽기만 했던 지렁이가 비옥한 토양을 가꾸는 역할을 하다니 정말 고마운 것 같아요.”, “고구마순이 벗겨지는 게 너무 신기해요“, ”허브향이 처음에는 이상했는데 허브의 좋은 점을 알고 나니 향이 좋고 예쁜 것 같아요.“ 등 즐거운 반응을 보였다.

 

고양시농업기술센터 송세영 소장은 “코로나19로 정서적으로 힘든 시기에 치유텃밭에서 학생들이 작물가꾸기, 수확하기 등을 통해 활동적인 시간을 가질 수 있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며, “코로나19 예방수칙을 준수하면서 언제든지 답답할 때 텃밭에서 식물과 소통하며 몸과 마음이 치유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궁금한 사항은 농업기술센터 도시농업과 도시농업팀으로 문의하면 된다.고양=이동석기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고양 브레이크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