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자치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고양시의회 기피시설연구회, 기피시설 연구활동을 위한 현장방문
 
이동석 기사입력 :  2020/05/19 [13:23]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사진제공=고양시의회  ©


고양시의회 의원 연구단체인
기피시설연구회가 지난 518일 기피시설 연구활동을 위한 현장방문을 실시했다.

 

이번 현장 방문지는 백석동에 위치한 고양환경에너지시설, 토당동에 위치한 원능수질복원센터, 대자동에 위치한 서울시립승화원으로 시설 운영현황 청취 및 현장 시찰 등을 통해 기피시설 관련 정책대안을 제시하고자 연구활동의 일환으로 마련됐다.

  

▲ 사진제공=고양시의회  ©


이날 기피시설연구회 의원들은 시설 관계자로부터 시설 운영현황 및 안전관리 현황 등에 대한 설명을 청취하고, 질의응답과 시설 시찰을 하는 한편, 시설 관계자들의 노고를 격려했다.

 

의원들은 무엇보다 소각시설, 화장시설, 하수처리시설 등 우리 생활에 꼭 필요하지만 주민 혐오시설이라는 인식 때문에 기피하는 시설들을 어떻게 하면 주민 친화적이고 주변 환경과 조화롭게 공존할 수 있는지에 대해 고민하며 해결 방안을 모색하는 시간을 가졌다.

 

또한, 고양시에서 운영되고 있는 서울시립승화원 등 서울시 소유 기피시설로 인해 지역주민들에게 피해를 주고 있고 고양시의 균형발전을 가로막는 장벽이 되고 있다며, 고양시와 서울시의 기피시설 갈등해소 및 상생발전 방안을 찾는데도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 사진제공=고양시의회  ©


 
정봉식 기피시설연구회장은기피시설을 둘러싼 갈등을 최소화하려면기피시설 설치를 계획하는 단계부터 공론화 과정 및 이해 관계자가 함께 참여하는 절차가 중요하며, 기피시설을 선호시설로 만드는 전략도 필요하다.”,“기피시설 연구활동을 통해 기피시설에 대한 부정적인 인식을 바꾸고, 기피시설을 선호시설로 활용할 수 있는 방법을 연구해 기피시설을 둘러싼 사회갈등을 최소화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고양시의회 기피시설연구회는 회장에 정봉식 의원, 부회장은 박한기 의원이맡고 있으며, 김종민, 김효금, 장상화 의원이 회원으로서 11월 말까지 활동할 계획이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고양 브레이크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고양시의회 관련기사목록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