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사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고양시 명성운수 노사 합의 극적 타결...임금 14만원 인상, 정년63세 연장
임금14만원 인상, 정년 63세까지 연장 합의
 
이동석 기사입력 :  2019/12/16 [16:22]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고양시 관내에서 운행하는 명성운수의 노사협상이 극적으로 타결됐다.

 

명성운수 노사는 16일 오후 242분께 임금14만원 인상과 정년을 63세까지 연장하는데 합의했다.

 

명성운수는 광역버스 M7129,1000,1100,1200,1900,3300,9700,1082,1500  9 노선좌석버스 830,870,871,108,921  5 노선일반버스는 72,77,82,66,11,999  6 노선 20 노선 269대를 운행하고 있다

 

 



노조는 그동안 노동시간 단축에 따른 최소한의 임금 보장과 동종업계 수준의 임금 인상으로  37만원의 임금 인상을 요구했다

 

하지만 회사 측은 노조의 요구를 들어준다면 매월 2  이상 비용이 추가 발생하는 재정적 어려움이 크다면서 14만원 인상안을 제시했다.

 

이처럼 명성운수 노사 간 서로 다른 주장속에 임금협상이 결렬되면서 지난달 19일부터 파업했다.

 

그러나 철도파업과 맞물려  시민들이 겪는 불편과 조합원들의 누적되는 임금손실을 고려해 지난달 24일 파업 5일 만에 일시 중단하고 운행을 재개했다.

 

이후 시 등의 중재 속에 지난 3주간 쟁의행위 없이 집중 교섭을 진행하면서 타협점을 찾지 못해 또 다시 파업이 우려됐으나 이날 극적으로 타결됐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고양 브레이크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