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치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파주시, “행복주택으로 파주 희망”계속된다.
- 파주시, 법원읍에 이어 광탄 행복주택‘250호’도 추진
 
김승열 기자 기사입력 :  2016/09/30 [11:00]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파주시가 광탄면 신산리일대에 추진 조성되는 행복주택 250세대가 들어서면 신산리지역은 도시정비와 경제인구가 형성되고 지역경제가 획기적으로 개선된다.(사진은 광탄면250세대 행보주택조감도)/제공=파주시   © 브레이크뉴스


파주시가 추진하는 광탄 행복주택이 2016년 하반기 국토교통부 행복주택 공모 지자체 제안사업에 포함됐다. 국토부는 지난 22일 파주 광탄 행복주택을 포함 도내 25곳에 5,534세대 행복주택을 추진하는 결과를 발표했다. 파주시는 법원 행복주택 250세대 선정에 이어, 이번 광탄 행복주택도 추진발표 됨에 따라 사업추진에 탄력을 받게 됐다.

 

광탄 행복주택은 250세대 규모로, 광탄면 신산리 585번지 일대 토지면적 14,050㎡에 건설될 예정이다. 현재는 1사단 꽃밭으로 사용되고 있는 부지이며 2020년 입주를 목표하고 있다. 이 사업은 국·공유지를 활용한 사업으로 시에서 토지를 제공하고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주택건설과 임대를 맡게 된다.

 

행복주택은 산업단지 근로자, 사회초년생 등 젊은층의 주거안정을 위해 대중교통이 편리하고 직장과 가까운 부지를 활용해 주변 임대시세보다 저렴하게 공급하는 맞춤형 공공임대주택이다. 대학생이나 신혼부부 등 젊은 층은 최대 10년 거주 가능하며 청약통장 가입이 필수이다.

 

광탄면은 파주시 11개 읍·면 중 가장 많은 기업체가 분포하는 곳으로 공장과 기업 685곳에 근로자 7,100여명이 근로해 공급수요가 충분할 것으로 예상된다.

 

광탄 행복주택은 그간 지속적으로 요구되어온 지역 도서관을 행복주택 부지내 주민편의시설로 포함시켜 개발함으로써 주민숙원 해소는 물론 1사단 군장병을 포함한 지역주민에 열린공간을 제공해 민·관·군이 서로 협력하고 시민의 요구에 부흥하는 복합형 행복주택으로 개발될 예정이다.

 

사업부지는 현재 국유지로, 파주시는 국방부 시설관리단과 토지교환 사업을 추진 중이며, 군사시설 보호구역에 속해 있어 1사단 및 72사단과 긴밀하게  군작전성 협의를 진행하고 있는 중이다.

 

이재홍 시장은 “행복주택 인근지역에 이미 조리오산 인쇄단지를 포함한 다수의 산업단지가 조성돼 있고, 법원 1,2산단과 파주센트럴밸리 일반산단, 파주 LG디스플레이 P10공장이 완성되면 다수의 근로자들이 파주로 이주하게 될 것” 이라며 “그동안 인구가 정체되고 소외됐던 광탄 지역이 행복주택 건설로 젊은 인구가 증가하면서 지역 균형발전은 물론 지역 경기에 큰 활력을 불어넣을 것으로 보고 있다”고 말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고양 브레이크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1/67